• 최종편집 2024-05-22(수)
 
2024-04-29 10;31;00.PNG
▲안양냉천지구 주거환경개선사업 건설현장 안전점검[사진=경기주택도시공사]

 

경기주택도시공사(GH) 는 현장 안전경영의 일환으로 김세용 사장이 안양냉천지구 주거환경개선사업 건설현장을 방문해 재해방지를 위한 안전점검을 25일 실시했다고 밝혔다.

 

안양냉천지구 주거환경개선사업은 노후·불량건축물이 밀집한 지역의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경기주택도시공사의 첫 도시정비사업으로 내년 1월 2,329가구 입주를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.

 

안양냉천지구 주거환경개선사업은 외국인 근로자 포함 약 900명의 근로자가근무하는 건설현장으로써 GH 김세용 사장은 직접 건설현장을 방문하여 ▲ 근로자 안전장비 ▲ 근로자 관리실태 ▲ 외국인 근로자 안전교육 등 근로자 안전을 중심으로 점검했다.

 

김세용 사장은 “근로자와 가족이 안전할 권리를 보장하고 모든 근로자가 건강하고 안전하게 귀가할 수 있는 안전 최우선 일터를 조성하겠다”라고 말했다.

태그

전체댓글 0

  • 75192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경기주택도시공사, 근로자 생명 최우선 안전경영 실시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